로고

'왜 오수재인가' 이유진, 발달장애 작가들 '썸머프로젝트' 참여

이유진, 발달장애인 지속적인 일자리를 위한 펀딩 프로젝트 참여

조경이 | 기사입력 2023/07/31 [16:19]

'왜 오수재인가' 이유진, 발달장애 작가들 '썸머프로젝트' 참여

이유진, 발달장애인 지속적인 일자리를 위한 펀딩 프로젝트 참여

조경이 | 입력 : 2023/07/31 [16:19]

  

 

 

배우 이유진이 발달장애 작가들의 작품을 유니크한 제품으로 선보이는 사회적기업 더사랑의 썸머 프로젝트 모델로 참여했다.

 

사회적기업 더사랑은 2019년부터 발달장애인 작가를 발굴하여 그들의 그림과 글씨를 디자인으로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보킷이라는 브랜드로 출시하고 있다. 보킷의 아름답고 특별한 디자인 제품들은 장애인들이 만든 제품이라고 하면 생기는 편견을 자연스럽게 해소하는 것은 물론 소비자들의 가치 있는 소비와 공감을 일으키고 있다. 에이블아트 제품의 판매 수익은 다시 장애인의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일로 선순환이 되고 있다. 에이블아트(Able Art)는 장애인들이 무능력한, 불가능한(Disabled) 존재가 아니라 예술을 통해 그들의 다른 가능성(Able)을 표현한다는 장애인의 예술, 가능성의 예술을 뜻한다.

 

 

 

 

 

이유진이 함께 한 보킷의 ‘2023 Summer 프로젝트는 우리에게 익숙한 동화를 발달장애 작가가 어떻게 표현하는지에 주목한다. 작가들은 우리가 이미 알고 있는 경쟁하는 토끼와 거북이, 다르게 생겨서 차별받는 미운 오리 새끼, 늑대가 무서운 아기돼지 삼 형제가 아니라 이들이 사이좋게 함께 살아가는 모습으로 새로운 시선을 제시한다. 이번 프로젝트에서 발달장애 작가들이 표현한 독특한 에이블아트 그림들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보킷의 가치를 잘 담아냈으며, 디자인 제품이 되어 소비자들을 만나고 세상과 소통하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

 

보킷에는 에이블아트 작가뿐 아니라 발달장애인 22명이 함께 일하고 있는데, 디자인을 인쇄하고, 제품에 태그를 달고, 포장하는 일 등 제품 제작의 모든 과정에 장애인들이 직접 참여하고 있다. 이를 통해 장애인이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역할을 담당하는 장애인 사회 참여의 가치를 제품에 담아 의미를 더 보탰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보킷의 사회적 가치를 꾸준히 지지해온 배우 이유진이 기획 단계부터 디자인, 모델까지 모든 과정을 함께 했다. 발달장애 작가와 함께 그림 작업에 참여한 이유진은 자신만의 개성 있는 그림으로 거침없이 표현하는 작가님의 작업하는 모습을 실제로 볼 수 있어서 뜻깊었고, 함께하는 시간이 즐거웠다라며 발달장애인의 일자리 창출과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회사의 가치가 인상 깊었다라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유진은 2018년 방송된 JTBC 드라마 '스카이캐슬'에서 '우수한' 역으로 데뷔한 올해 6년차 배우다. SBS 드라마 왜 오수재인가‘2022 SBS 연기대상에서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했다. 넷플릭스 드라마 '스위트홈', 영화 '국제수사' 등 대작들과 2018년 부산국제단편영화제에 초청된 '비더레즈'와 제42회 청룡영화상 본선에 오른 '그 노래를 찾아라' 등을 통해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인 바 있다. 특히 이유진은 '스카이캐슬' 이후 20cm 이상 폭풍 성장하며 188cm 훤칠한 키에 다부진 몸을 가진 훈남으로 정변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9월 방송되는 SBS 드라마 ‘7인의 탈출에 출연해 아역 시절과는 전혀 다른 캐릭터로 한층 더 성숙한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의 제품들은 81일부터 네이버 해피빈 펀딩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티셔츠, 폰 케이스, 유리컵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더사랑 조영화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의 디자인 제품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보킷의 가치를 잘 전달할 수 있길 기대한다앞으로도 장애인이 즐겁게 일하는 행복한 일터, 장애인이 주인공이 되는 회사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